윈도우 경고음 변경해서 지긋지긋한 소음공해 끝내기

정말 수백만년 동안 윈도우를 컴퓨터 운영체제로 쓰면서 가장 적응이 안되고 그래서 마음에도 안드는 게 바로 윈도우의 경고음입니다. 윈도우10에 와서도 그 기본 경고음은 전혀 고칠 생각을 안하고 있죠.

아마 제가 한동안 맥으로 전환했던 것도, 사실 여러가지 표면적인 이유들 외에도 이 기본 경고음이 주는 불쾌함도 은연중에 한몫 했던 것이 아닐까 싶습니다.

그래서 작정하고 바꾸는 방법을 알아봤는데, 바꾸는 방법 자체는 의외로 간단합니다. 윈도우 10 기준으론 키보드의 윈도우 키를 누른 후 시스템 소리 변경, 혹은 그냥 소리 변경이라고만 치면 제어판의 시스템 소리 변경 항목이 등장하고, 마우스로 클릭하면 아래처럼 제어판 소리 창이 뜨게 됩니다.

윈도우 제어판 소리변경 창

거기에서 스크롤을 조금 내리면 경고 메시지와 기본 경고음을 찾을 수 있는데 선택한 후 우측 아래의 찾아보기를 해서 원하는 wav 파일을 선택한 후 적용을 누르면 윈도우를 재시작하지 않아도 바로 적용되게 됩니다.

윈도우 경고 메시지와 기본 경고음 변경

제가 듣기 싫어하는 경고음 파일의 이름은 Windows Background.wav 와 Windows Foreground.wav 두 파일입니다. 총 6곳? 8곳? 정도 해당 경고음을 윈도우에서 사용하고 있는데 더 이상 듣기 싫다면 해당하는 곳을 전부 바꿔줘야 합니다.

힘든 부분은 바로 wav 확장자의 소리 파일을 구하는 것. 자기가 마음에 드는, 그리고 경고음으로 쓸 만한 1초 정도의 짧은 소리 파일을 구해야 하죠. 구하기만 하면 위의 방법대로 간단히 변경할 수 있습니다.

영국 공영 방송인 BBC 에서 무료로 배포한 사운드 이펙트 파일이 있는데 해당 파일은 아래 사이트에서 회원가입 필요 없이 다운로드 받으실 수 있는데요, 제 경우도 해당 파일들을 사용했습니다.

http://bbcsfx.acropolis.org.uk/
duration 을 마우스로 좌클릭 해서 가장 짧은 길이의 파일들을 미리 들어보고 다운로드 받으실 수 있는데 저같은 경우는 현재 Stromberg-Carlson – phone down. 을 적용중입니다. 완전히 만족하진 않지만 윈도우 기본 경고음에 비하면 훨씬 낫습니다. 의외로 괜찮은 소리 파일을 구하기가 녹록지 않더군요.

윈도우의 경우 다른 기본 소리 파일들은 그래도 괜찮은 편인데 왜 가장 자주 듣게 되는 경고 메시지 소리파일은 그렇게 만들지 않았는지 이해가 안가는군요. 지나치게 신경을 곤두세우기만 하는 느낌이거든요.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